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도군, 다중이용시설(PC방, 노래방, 종교시설) 집중관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원용정 기자 | 기사입력 2020/03/21 [21:19]

청도군, 다중이용시설(PC방, 노래방, 종교시설) 집중관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원용정 기자 | 입력 : 2020/03/21 [21:19]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3월 20일 현재 전국적으로 코로나19와의 사투를 벌이고 있는 지금 다중이용시설인 관내 PC방(5개소), 노래방(14개소), 교회·사찰·성당 등 종교시설(189개소) 사업장에 대하여 코로나19 극복을 위한집중관리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군은 지난 2월 19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이후 1단계로 PC방, 노래방에 코로나19 예방수칙 전 업소 부착, 시설 방역(소독) 실시와 손소독제 배부 비치하고, 당분간 영업 자제 협조 및 방명록 작성, 마스크 착용 실시 등을 안내하고, 종교시설에 대하여는 종교집회를 잠정 중단하고 온라인 및 가정 예배·예불·미사로 대처해 줄 것을 적극 요청한 바 있다.

 

2단계로 지난 18일 PC방, 노래방, 종교시설에 소독약(200ℓ) 및 손소독제(300개)를 배부하여 즉시 소독을 실시토록 했고, ‘청도군 일제방역소독의 날’인 매주 수요일과 일요일에는 방역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있다.

 

 18일에는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운동에 따라 청도군 종교계지도자와 군수와의 간담회를 가진 바 있으며, 지난 18일 대한불교 조계종에서 4월 30일인 부처님 오신날 봉축 법요식을 5월30일로 연기 발표함에 따라 청도군 봉축기념식을 당초 4월2일에서 5월초로 잠정 연기하였고, 군내 70여 교회가 참여하는 2020청도군 부활절 연합예배를 당초 4월12일 개최할 예정이었으나 청도군 교역자협의회에서 행사를 전격 취소했다.

 

 이승율 군수는 “다중이용시설인 PC방, 노래방, 종교시설대표님께 그동안의 협조에 정말 감사를 드리며, 3월22일부터 4월5일까지 추진하는 정부의 단기간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특별 주간에도 코로나19를 종식할 수 있도록 적극 협조해 줄 것”을 당부했다.

 

원용정 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